>   (09.05.)유성구, 청소년수련관 운영 활성화 박차
(09.05.)유성구, 청소년수련관 운영 활성화 박차 페이스북공유트위터공유
(09.05.)유성구, 청소년수련관 운영 활성화 박차
작성자
작성일
2017-09-05
문의처
문의처
수정일
2017-09-05

○ 담당부서
– 유성구 교육과학과장 이영길(611-2090)
– 유성구 교육과학과 청소년담당 김동숙(611-2133)
○ 제공부서 : 유성구 홍보실 오진환(611-2083)

유성구, 청소년수련관 운영 활성화 박차
청소년 역량강화와 진로지원 브랜드‘꿈다(多)해봄’확정
9월부터 창의학교, 진로찾기, 해피피크닉 등 특화프로그램 추진

대전 유성구(구청장 허태정)는 청소년 역량강화와 진로․진학지원 활성화를 위해 정책브랜드를 ‘꿈다(多)해봄’으로 확정하고 특화프로그램을 추진한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정책브랜드 개발은 유성구청소년수련관과 수련관 내에 있는 유성구청소년진로진학지원센터에서 각각 진행하고 있는 프로그램을 하나의 브랜드로 표현하고, 기관 간 협력 프로그램 개발 등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기획됐다.

‘꿈다(多)해봄’은 청소년이 많이 경험해보며 역량을 강화해 꿈을 키우고 이루자는 의미를 담고 있다.

구는 정책의 활성화를 위해 9월부터 특화프로그램으로 ▲꿈다해봄 창의학교 ▲꿈다해봄 진로찾기 ▲꿈다해봄 해피피크닉을 추진한다.

‘꿈다해봄 창의학교’는 지역현안 또는 관심분야 주제에 대해 청소년들이 문제해결 방안을 찾고 지역사회와 공유하며 창의, 소통, 협업, 통합적사고 등 역량을 강화하는 프로그램이다.

‘꿈다해봄 진로찾기’는 종합적인 진로진학원스톱서비스로 진로검사와 심도 있는 상담, 진로진학정보 제공 및 체험, 활동캠프, 진로 관련 프로젝트 기획․실행의 개인 맞춤형 프로그램이며, ‘꿈다해봄 해피피크닉’은 학교의 창의적 체험활동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허태정 유성구청장은 “청소년기의 다양한 경험과 역량강화는 진로선택 영역의 폭을 넓게한다”면서 “빠르게 변화하는 사회에서는 복잡한 상황에 적절히 대처할 수 있고 통합적 사고를 할 수 있는 능력이 중요하기 때문에 청소년이 마음껏 꿈을 키울 수 있도록 다양한 정보와 체험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만족도 평가 | 현재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와 편의성에 만족하셨습니까?
0 / 5
현재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와 편의성에 만족하셨습니까?(0 :투표수)
작성자 정보 : |
저작권표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