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성소식   >   보도자료   >   (05.16.)유성구, 부동산중개업소 지도·점검 실시 페이스북공유 트위터공유 구글공유 밴드공유 프린트
(05.16.)유성구, 부동산중개업소 지도·점검 실시
(05.16.)유성구, 부동산중개업소 지도·점검 실시
작성자
홍보실
작성일
2018-05-16
문의처
문의처
수정일
2018-05-16

○ 담당부서
– 유성구 지적과장 이몽용(611-2220)
– 유성구 지적과 지적정보담당 윤경한(611-2881)
– 유성구 지적과 담당자 윤무엘(611-2287)

유성구, 부동산중개업소 지도·점검 실시
3~5월 민원발생 잦은 지역 중심으로 현장 점검

대전 유성구는 건전하고 투명한 부동산 거래 확립을 위해 신학기, 이사철 등 부동산 성수기인 지난 3월 20일부터 5월 11일까지 관내 부동산중개업소를 대상으로 집중 지도·점검을 실시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지도·점검은 2개 단속반이 관내 799개 부동산 중개업소 중 평소 민원발생이 잦은 아파트 분양, 대학가, 상가 밀집지역을 중심으로 무작위로 선정한 50여 개 업소를 대상으로 진행됐다.

점검 결과 중개사무소 무단 폐쇄, 손해배상책임 보장 갱신 지연 등 위법 사실이 적발된 중개업소에 대하여는 개설등록 취소, 업무정지 등 행정처분 할 예정이며, 손해배상책임 보장증서 착오 게시 등 사안이 비교적 가벼운 경우에는 현장에서 계도하였다.

이몽용 유성구 지적과장은 “중개업소 지도·점검 결과는 비교적 양호한 편이나, 민원발생 빈도는 여전하다”며, “부동산 거래 시 불법중개 행위로 야기되는 피해 방지를 위해 국토부에서 운영하고 있는 안전하고 편리하며 경제적인 부동산거래 전자계약시스템(irts.molit.go.kr)을 적극 활용해 보는 것도 좋은 방안”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