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ICK MENU
  >   유성소식   >   보도자료   >   (1.22.) 유성구, ㈜현대백화점과 지역발전 위해 팔 걷다 프린트
(1.22.) 유성구, ㈜현대백화점과 지역발전 위해 팔 걷다
(1.22.) 유성구, ㈜현대백화점과 지역발전 위해 팔 걷다
작성자
홍보실
작성일
2020-01-22
문의처
문의처
수정일
2020-01-22

○ 담당부서
– 유성구 일자리경제과장 박혜경(611-2310)
– 유성구 일자리경제과 지역경제팀장 이수경(611-2317)
– 유성구 일자리경제과 담당자 박옥현(611-2135)
○ 제공부서 : 유성구 홍보실 김영진(611-2129)

유성구, ㈜현대백화점과 지역발전 위해 팔 걷다
현대프리미엄아웃렛 대전점 개점에 앞서 지역협력계획 이행 협약
지역과의 상생에 중점…지역상권 강화, 지역 실업문제 해결 등
유성구 관광활성화 사업과 연계 추진

대전 유성구(구청장 정용래)와 ㈜현대백화점이 22일 10시 구청 중회의실에서 현대프리미엄아웃렛 대전점 개점에 앞서 지역협력계획 이행 협약을 맺었다.

지역협력계획에는 중소상인과 상생협력, 지역경제 기여, 기업의 사회적 책임 등 3개 분야, 18개 지원사업이 포함됐으며, 중소상인을 비롯한 지역과의 상생에 중점을 뒀다.

구는 지난해 5월 소상공인 지원 방안에 대한 전문가 자문을 시작으로 지역상인들과의 간담회 등 적극적인 의견 수렴 절차를 거쳐 기업과 지역주민이 만족할 수 있는 결과물을 도출해냈다.

이로써 대규모상권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와 타 지역 방문객들을 유성온천과 대덕특구 등 지역 관광지로 유인할 수 있는 사업 추진에 탄력이 붙게 됐다.

주요 협약내용은 지역상권 강화를 위한 소상공인 특례보증금 지원과 로컬푸드 매장 입점, 지역 특산물의 판로확대, 중소상인을 위한 플리마켓 지원 등이다.

또한 채용박람회 개최를 통해서는 신규 일자리를 창출해 지역의 실업문제를 해결하고 커뮤니티센터 운영, 관평천 수변공원 환경정비, 벚꽃길 조성 등으로 지역주민의 삶의 질도 높일 예정이다.

정용래 유성구청장은 “대형유통기업과의 상생협력 사업이 지역경제의 새로운 동력이 되고 유성 관광산업에도 파급효과가 있을 것”이라며, “두 기관이 지역협력계획의 성실한 이행과 협력으로 서로 윈윈하는 모범적인 사례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현대프리미엄아웃렛 대전점은 오는 6월말 개점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