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 행정복지센터   >   노은1동 행정복지센터   >   노은1동 위치안내 프린트
노은1동 위치안내

 

갑동 (甲洞, Gap-dong)

조선시대에 공주군 현내면의 지역에 속해서 갑촌소(甲村所)가 있었으므로 갑골 또는 갑동이라고 부르던 지역이었다. 1914년 행정구역 개혁때 해평리, 굴암리, 송정리, 평전리, 신산리를 병합하여 갑동리라 하고 대전군 유성면에 편입되었다. 경작지인 들에 국립대전현충원이 들어서면서 큰 마을이 없어졌다.

노은동 (老隱洞, Noeun-dong)

사방이 산으로 가려진 지족분지(智足盆地)의 남쪽에 위치한다. 지족분지는 노은1동의 서북쪽에 우뚝 선 해발 573m의 우산봉 서쪽에서 발원하여 흘러와 반석동과 하기동의 들, 그리고 지족동, 죽동, 노은1동의 들을 조성하고, 유성천으로 들어가는 지족천이 조성하는 분지를 말한다.유성고속도로 인터체인지 동쪽 구릉에서 발견된 선사시대 유적지는 신석기시대부터 청동기시대 후기에 이르기까지 사람이 살았다는 유적지로 판명이 되어 관심사가 되는 지역이다. 뿐만 아니라 농경시대로 접어드는 시기부터 역사시대로 접어들고 현재까지 그 삶의 역사가 이어진 지역으로 볼 때 노은1동은 유성구에서도 오랜 역사를 지녔음을 알 수 있다. 조선시대 초기, 들에 마을이 있으므로 논골이라 부르던 것이 변하여 노은골 또는 노은1동이라 하였었다. 1914년 행정구역 개혁때 수정리, 용의동, 덕미동, 소읍리, 죽곡리의 각 일부를 병합하여 노은리라 하고 대전군 유성면에 편입되었다.

죽동 일부(竹洞, juk-dong)

우산봉 아래에서 발원하여 흐르는 지족천이 죽동의 서쪽에서 강폭이 넓어지면서 들을 기름진 옥토로 만들어, 여기서 농사를 짓는 사람들 가운데서는 손꼽을 만한 부자도 대밭에 있었으며 사람들이 여유만만하다는 이야기도 전해온다. 조선시대에 공주군 현내면 지역으로서 대나무가 우거진 마을이므로 대울 또는 죽동이라 하였으며, 1914년 행정구역 개혁때 대야동, 저평리, 지동, 갈마동 일부를 병합하여 죽동리라 하고 대전군 유성면에 편입되었다. 죽동은 행정구역상 온천2동, 노은1동, 노은2동으로 나누어져 있으니, 전입신고시 해당동에 문의 후 신고하시기 바랍니다.

지족동 일부(智足洞, Jijok-dong)

지족동의 서북쪽으로는 이 지역에서 가장 높은 해발 573m의 우산봉이 우뚝 서고 서남쪽으로는 그 맥의 줄기를 받아 해발 469m의 갑하산이 있으며 그 사이 준령이 마치 높은 산악지대의 능선처럼 가린 동쪽으로 아담한 전원을 이루고 있는 곳이 지족동이다. 옛부터 지족동은 두메 골짜기에 있으므로 지족실이라 불렀다 한다. 그 지족실을 중심으로 북쪽에는 세미레같은 세미에서 발원한 냇가에 마을이 있었으며 남쪽으로는 대나무 마을 죽궁이 그리고 들판인 창말이 있어, 골짜기 마을과 냇가의 마을인 들말등이 하나가 되어 빼어난 전원을 이루었다. 이렇듯 소라실, 공사실, 지족실의 산형에 의해 지족동에는 삼실(三室)이 있다는 도참설도 전해져 온다. 조선시대 말기 두메 골짜기에 있으므로 지족실 또는 지족동이라 하였으며, 1914년 행정구역 개혁때 광덕리와 송곡리, 신촌리, 공사동, 은동, 갈마동, 죽곡리, 소읍리의 각 일부를 병합하여 지족리라 하고 대전군 유성면에 편입되었다.지족동은 행정구역상 노은1동, 노은2동으로 나누어져 있으니, 전입신고시 해당동에 문의 후 신고하시기 바랍니다.

현재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와 편의성에 만족하셨습니까?
2.67 / 5
현재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와 편의성에 만족하셨습니까?(9 :투표수)
  • 담당부서 | 유성구청
  • 문의전화 |
제1유형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저작권표시